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건강
대구시교육청, 저소득층 수학여행비 지원
기사입력: 2018/01/08 [18:40]  최종편집: 대구영남매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운영자

 대구시교육청은 다자녀 가정의 셋째이상 자녀 및 저소득층 학생을 대상으로 2018년도부터 수학여행비와 수련활동비를 지원한다.
올해 1월부터 새롭게 시행되는 「대구광역시교육청 다자녀가정 학생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따른 다자녀 가정의 교육비 경감과 아울러 넉넉하지 못한 가정 여건 때문에 교육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지 못하는 학생들을 위해 교육비 지원 항목을 확대한 것이다.
대구시교육청 소속 각급학교 재학생 중 출산 또는 입양으로 셋 이상 자녀를 양육하는 가정의 자녀 가운데 셋째 이후 학생 및 저소득층 학생이 그 지원 대상이다. 지원대상인원은 다자녀가정 학생 8천 9백여 명과 저소득층가정 학생 1만 2천여 명이다.
수학여행비는 1인당 초·중학생 13만원 범위 내, 고·특수학교학생 25만원 범위 내에서 지원을 하며, 대구시교육청 산하 수련기관에서 실시되는 수련활동비는 2~5만원 내외 실비를 지원한다. 대구시교육청에서는 이를 위해 2018년 23억여 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대구시교육청 관계자는 “저출산 현상이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다자녀 가정의 교육비 부담을 덜어줌으로써 출산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목록